GAME1

(Capablanca vs J.Corzo, 1901, Ninth Match Game, Havana)

 

Dutch Defence

 

쿠바 챔피언쉽이라는 게임의 중요성에도 불구하고, 13살의 카파블랑카는 59수를 24분에 행하는 아주 빠른 시간사용을 합니다. 평균잡아보면 1수가 30초도 안 걸린겁니다!

 2플레이어들은 오프닝에서 미들게임을 바로 건너, 엔드게임을 20수만에 도착합니다.

엔딩은 큰 차이가 없이 아주 미묘한 상태이지만 그것만으로도 충분합니다.

 

 

1.d4 f5

더치디펜스는 모피나 알레킨같은 공격적인 플레이어들이 선호합니다. 모피는 더치로 Harrwitz를 상대로 매우 훌륭한 2게임을 이긴 적이 있습니다. 덧붙혀 말하자면 2게임들 모두 엔드게임이 돋보인 게임이기도 합니다.

알레킨은 Bogolyubov를 상대로 더치 디펜스로 Hastings 1922 토너먼트에서 이겼었습니다. 화려한 스타일로 게임을 이기는 그의 신념은 틀리지 않았습니다.(자세한건 The Golden Dozen P265를 참고하세요)

방어의 전문가인 보트비닉은 1946년 Groningen에서 스타이너를 상대로 더치디펜스를 사용한 적이 있습니다. 그는 28수만에 주도권을 가지고 있을때 압도적인 킹사이드 공격으로 짓눌렀었습니다.

 

2.e4 fxe4

3.Nc3 Nf6

4.Bg5

백은 좋은 대안으로 Staunton Gambit을 할 수도 있습니다.(4.f3 e4xf3 5.Nf3 g6 6.Bd3! 그리고 7.h4, 8.h5로 폰과 함께 공격을 감행할수있습니다)

 

4...c6

흑은 폰을 보호하지 않는 실수를 한게 아닙니다. 4...d5는 5.Bxf6와 6.Qh5+로 백은 이점과 함께 폰을 회수할 수 있습니다.

1929년 Carlsbad에서 Johner를 상대로 님조비치는 이렇게 하기도 했습니다. 4...b6 5.f3 e3 6.Bxe3 e6 7.Qd2 d5 8.0-0-0 c5 9.Bb5+ Bd7 10.Bxd7+ Qxd7 11.Nh3 Nc6 12.Re1 0-0-0 13.Qe2 c4 흑이 더 좋습니다)

 

5.Bf6 exf6

6.Nxe4 d5

7. Ng3 Qe7+

8.Qe2 Qxe2+

9.Bxe2 Bd6

10.Nf3 0-0

11.0-0 Bg4

12.h3 Bxf3

13.Bxf3 Bxg3

14.fxg3 Nd7

Corzo는 쌍비숍이라는 이점을 포기하고, 빠르게 비기기를 원했습니다.

 

유감스럽게도, 그는 카파블랑카가 기물을 교환함으로써 나오는 빠른 무승부를 절대 승락하지 않는다는걸 배웠을것입니다. 카파블랑카는 타의추종을 불허하고 그러한 비슷해보이는 건조한 포지션을 매우 잘 다룹니다. 카파블랑카는 종종 단순해 보이는 포지션이 그렇지 않다는걸 입증해보이곤 했습니다.

 

15.Re1 Re8

16.Kf1 f5

17.Re8 Fxe8

18.Re1 Rxe1+

19.Kxe1 Nf6

20.Kd2 Ne4+

21.Ke3 Nd6

만약 21...Nxg3 22.Kf4 Nf1(23.Kxf5는 Ne3+을 만나 흑이 폰을 얻는다) 23.Be2 Nd2 24.Kxf5로 백킹이 좋은 위치를 가집니다

 

22.Be2 Kf7

더 좋은 수로는 22...g5로 백킹이 못 오게 하는것입니다.

 

23.Kf4 Kf6

 

 

 

ENDING 1

 23...Kf6이후

ending1.jpg

카파블랑카(백) 차례

 

포지션이 거의 비길것처럼 보입니다. 하지만 카파블랑카는 이론적으로 비길것처럼 보이는 포지션을 짜내고 짜내서 이기는 것을 종종 보여줍니다. 검토해봐야할 것은 나잇과 비숍의 가치입니다. 카파블랑카는 한번 이런 말을 한 적이 있습니다. "약한 플레이어일수록 나잇을 상대하는걸 두려워합니다. 하지만 실력이 늘어날수록 비숍의 가치는 더 분명해집니다. 비숍과 나잇은 서로 견주어서 가치를 보는것입니다."

 

24.h4

분명하게, 24...g5+를 예방하는 것입니다.

 

24...g6

즉시 24...h6(25...g5를 준비)하는것은 25.h5로 막힙니다.

 

25.g4 h6

g폰을 전진하기 위해 준비하지만 그는 그럴 기회가 없습니다.

 

26.g5+ hxg5+

27.hxg5+ Ke7

28.g4 fxg4

29.Bd3! Nf5

이 결과로 백은 흑기물이 묶일 수 있게 위협하는 바깥쪽의 지나친폰을 만드는 이점을 가집니다.

Daid Hooper는 대신에 29...Kf7를 제안했습니다. 30.Kxg4 Nb5 31.c3 Nc7는 좋은 비김가능성을 가집니다.

 

30.Kxg4 Nxd4

30...Ke6는 31.Bxf5+ gxf5+ 32.Kf4로 흑은 악수강요로 인해 폰을 잃습니다.

 

31.Bxg6 c5

32.Kh5 Ne6

흑은 지나친폰이 전진하지 못하도록 기물을 킹사이드로 이동시켜야 합니다.

 

33.Kh6 Kf8

34.Bf5 Ng7

흑은 조심해야만 합니다. 만약 공격적으로 하거나 나잇을 d4로 움직이면 이렇게 됩니다.

35.Bd7 Nxc2 36.g6(37.Kh7위협) Kg8 38.Be6+ Kh8 36.g7 메이트

혹은 34.Nd4 35.Bd7 Nf3 36.g6 Ne5 37.g7+ Kg8 38.Be6+ Nf7+ 39.Kg6 백은 다음수에 메이트할 수 있습니다.

 

35.Bc8 b6

36.g6 d4

37.b3

c폰전진을 예방합니다.

 

37...Kg8

38.a4

b폰을 묶습니다.

 

38...Kf8

39.Bg4 Ne8

40.Kh7 Ng7

41.Kh6 Ne8

42.Be2 Ng7

43.Bc4 Ne8

44.Kg5 Ke7

만약 44...Kg7은 45.Bb5 Nd6 46.Bd3 Ne8 47.Kf5은 지나친폰을 보호하면서 킹을 퀸사이드로 이동할 수 있게 됩니다

 

45.Kf5 Ng7+

46.Ke5 Nh5

만약 44...Kg7은 45.Bb5 Nd6 46.Bd3 Ne8 47.Kf5는 흑은 나잇과 지나친폰을 교환해야 합니다.

 

47.Be2 Ng7

48.Kd5 Ne8

48...Kd7 49.Bg4+는 킹이 강제적으로 불편한 위치로 가야 하기에 안됩니다.  e7는 퀸사이드 폰이 떨어지고 c7로 이동하면 나잇을 잃습니다.

ending1-2.jpg

 

49.Kc6 Ng7

50.Kb7 Kd6

51.Ka7 Kc7

52.Ka6 Ne8

53.Bf3 Ng7

54.Bd5 Ne8

혹은 54...Nf5 55.Be4 Ng7 56.Kb5 Ne8 57.a5 Nd6+ 58.Ka6 Ne4 59.axb6+ Kb8 60.g7 Nf6 61.Kb5 Kb7 62.Kxc5 Ng8 63.Kxd4로 백이 이깁니다(Hooper분석)

 

55.Bf7 Ng7

이제 나잇은 슬프게도 g7로 이동해야 합니다.

 

56.Kb5 Nf5

57.a5 Nd6+

58.Ka6 bxa5

58...Nf5(폰을 막기위해)또한 59.axb6+ Kb8 60.Kb5로 다 떨어져 나갑니다.

 

59.g7 흑은 기권했습니다.

 

 

 

 

  • |
  1. ending1.jpg (File Size:25.0KB/Download:26)
  2. ending1-2.jpg (File Size:22.9KB/Download:32)
  3. game1.pgn (File Size:880Bytes/Download:74)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kakao story band
Psychic 2012.12.06. 00:08

이런 멋진 게임에 댓글이 하나도 없군요. 마지막 그림이 비숍의 가능성을 아주 잘 보여주는 것 같은데, 정말 대단합니다.

번호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4 게임분석 역사속 위대한 마스터들의 전략 #5 [티그란 페트로시안] [1] 창훈 11.02.01. 1241
13 게임분석 역사속 위대한 마스터들의 전략 #4 [아론 님조비치] 창훈 11.02.01. 1123
12 게임분석 역사속 위대한 마스터들의 전략 #3 [호세 라울 카파블랑카] [3] 창훈 11.01.30. 1171
11 오프닝 대니쉬 겜빗의 진수(The Delicacies of Danish Gambit) [7] 창훈 11.01.29. 1399
10 게임분석 역사속 위대한 마스터들의 전략 #2 [아키바 루빈스타인] [5] 창훈 11.01.27. 938
9 게임분석 역사속 위대한 마스터들의 전략 #1 [윌리엄 슈타이니츠] [3] 창훈 11.01.27. 1852
8 오프닝 카로칸 디펜스의 진수(The Delicacies of Caro-kann) [10] 창훈 11.01.21. 1978
7 엔딩 [번역] 카파블랑카의 베스트체스엔딩집 GAME3 (Marshall vs Capablanca, 1909) [2] 창훈 11.01.19. 730
6 엔딩 [번역] 카파블랑카의 베스트체스엔딩집 GAME2 (Capablanca vs J.Corzo, 1901) [2] 창훈 11.01.18. 858
» 엔딩 [번역] 카파블랑카의 베스트체스엔딩집 GAME1 (Capablanca vs J.Corzo, 1901) [2] 창훈 11.01.16. 1422
4 엔딩 [번역] 카파블랑카의 베스트체스엔딩집 서론 "엔딩의 중요성" [5] 창훈 11.01.16. 1530
3 오프닝 퀸즈겜빗 디클라인의 진수(The Delicacies of Queen's Gambit Declined) [16] 창훈 11.01.13. 3523
2 오프닝 루이 로페즈의 진수(The Delicacies of Ruy Lopez) [21] 창훈 11.01.13. 5008
1 오프닝 체스 오프닝 기초(오프닝의목적, 이름의 유래, 다양한 오프닝 소개) [25] 창훈 11.01.13. 10666